본문으로 바로가기

 

우리집 거실

 

 나는 여행을 좋아한다. 경이로운 자연, 대단한 인류의 흔적, 다른 문화에 대한 호기심, 호기심과 두려움의 공존, 사람들의 삶, 나도 몰랐던 새로운 나와의 만남, 귀국길의 짜릿함... 등등 이유를 말하자면 끝도 없을 것 같다.

 

 덕분에 나는 참 많이도 돌아다녔다. 그리고 틈나는대로 더 재미있는 여행을 위해 언어, 역사 그리고 문화를 공부했다. (이 열정으로 공부를 했으면 아마 하버드라도 갔을거다. ㅋㅋ) 그리고 맹렬한 학습의 결과는 나에게 죽지 않을 만큼의 영어실력, 외국어에 대한 지대한 관심, 인류 역사와 문명에 대한 얕은 지식 그리고 로망 여행지 목록을 남겼다. 어느 비오는 날 아침. 지옥의 2호선 출근길에서 난 세계여행을 떠나겠다고 결심했다.

 

 그렇다면 언제가 좋을까? 이건 여행을 가겠다는 결심하는 것보다 훨씬 어려웠다. 어디다 물어볼 수도 없고, 나름 모범생(?)으로 살아온 내가 이런 사고(?)를 칠 수 있을지 잘 모르겠고, 돌아와서는 어쩔건지 잘 모르겠는... 난 그냥 부족한 것이 너무 많은 철없는 젊음이니까. 

 

 이 고민을 함께한 사람은 나의 남편이었다. 그래봐야 나보다 2년 더 살아 본 그가 뭐 얼마나 대단한 이유를 만들어 주겠냐만은 둘이 함께하니 용감해졌다. 자고로 무식한 사람이 용감한 것! 그래서 질러보기로 했다. 사람이 살아가는데 정해진 방법이 있는 건 아니니까. 그냥 내가 우리가 좋은 것을 하고 행복하면 그걸로 충분하니까. 신혼집 거실을 서재로 꾸미고 벽에 커다란 세계지도를 걸어두는 것으로 우리의 꿈은 시작되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pril 2012.07.24 08:19 신고

    빛.. 글 멋지다. 가슴이 둑흔거렸어!!
    특히 지옥철 부분에서, 그리고 거실 사진에서(?)

  2. BlogIcon 춥파춥스 2012.07.24 08:36 신고

    그렇죠.. 자기가 느끼기에 좋고 행복하면 그뿐이죠♥

  3. BlogIcon 달의남자 2012.07.24 11:18 신고

    아 제목만 봐도 두근거리네요.

  4. BlogIcon 히티틀러 2012.07.24 14:55 신고

    거실에 세계지도를 붙여두신 게 인상적이네요.
    노란 포스트잇이 붙여져있는 곳은 다녀오신 곳인가요?

  5. BlogIcon denim 2012.07.30 22:40 신고

    이렇게 전설이 시작되는 군요.
    왜 누나이신가! 알수있는 과감성!

  6. BlogIcon 뮈미 2012.08.26 14:24 신고

    우왓, 멋지세요 ! 언제 떠나세요????? 자주 와서 많은 정보좀 얻어가야겠어요 빛나님 화이팅

  7. 2012.10.05 00:02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빛나_Bitna 2012.10.06 17:11 신고

      너무너무 감사합니다.
      떠나는 것에 또 다른 장점은 아이러니하게도 머무는 것에 대한 소중함을 알아가는 것인 것 같네요.
      공부 열심히 하시고 종종 들려서 소식전해주세요.

  8. 세계여행 2013.08.14 10:13 신고

    대단하십니다.부럽습니다.진심으로.

VISITOR 오늘150 / 전체4,169,8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