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쿠바 여행루트

 

 

기본 나라정보
- 시차 : 우리나라보다 14시간 느림.  
- 통화 : 페소. 외국인용(쿡,CUC), 내국인용(모네다,CUP) 두가지 화폐 존재. 환율은 1CUC = 1USD = 1,100KRW = 25CUP
- 언어 : 스페인어. 기본 스페인어 단어는 필수. 여행사에 가면 영어 가능자가 있을지도..
- 여행시즌 : 우기(5월~7월)를 제외하면 항상? 아침, 저녁으로 선선한 겨울 추천.

 

 

손가락을 클릭해 이 글을 추천해 주세요.

 


출입국정보
- 비자 : 투어리스트 카드 (투어리스트 비자)라 불리우는 종이 필요. 쿠바로 입국하는 비행기를 타는 곳에서 구입가능.

- 입국심사 시, 여행자 보험을 보여달라고 요구하기도 한다.
- 항공 : 한국에서 직항없음. 미국-쿠바 항공은 존재하지 않으므로 보통 캐나다나 멕시코 칸쿤을 경유지로 이용. 유럽에서는 다이렉트 항공있음.

 


나의 여행일정 (11박 12일)
- 여행시기 : 2013년 12월 초 
- 옷차림 : 낮시간은 무섭게 뜨겁지만 아침/저녁엔 선선해서 긴팔옷이 필요하다.  
- IN : 멕시코 칸쿤에서 쿠바 아바나로 IN (By 비행기, 쿠바나항공)   
- OUT : 쿠바 아바나에서 멕시코 멕시코시티로 OUT (By 비행기, 쿠바나항공) 
- 상세일정 : 비냘레스(3박) - 씨엔푸에고(3박) - 트리니다드(3박) - 아바나(2박) 
- 일정요약 : 우리 여행에 남들 다하는 '체게바라 or 헤밍웨이 흔적찾기'는 없다. 쿠바 음악, 바다, 사람만 있을 뿐. 칵테일도!

 


여행경비, 여행가계부
- 1일 평균 생활비 : 약 7만 9천원 (2인 기준)
- 상세 지출내역 : 숙박비(27%), 식비(22.3%), 교통비(32.7%), 관광비(9.8%), 기타(8.2%)
- 현지인 물가에 비해 관광객 물가는 정말 어이없이 비싸다. 순식간에 돈이 휙휙 사라지니 주의할 것.
- 외국인용 버스 가격이 높은 편. 저렴하게 이동하려면 여러명이 택시를 Share하는 방법 추천.
- CUC을 받는 곳에서 협상이 가능하다. 당신의 협상능력을 마음껏 펼쳐라!
- 쿡을 받는 레스토랑과 모네다를 받는 레스토랑의 가격차가 심하면 10~30배까지.. 적당한 메뉴조합이 필요. 길거리 피자는 10CUP인데, 레스토랑 피자는 4~5CUC이니 10배가 넘는다;

 


깨알같은 여행정보

 

쿠바의 흔한 풍경


- 오래된 흑백영화같은 나라. 덕분에 유럽에서 날아온 은근 나이있는 여행객이 많더라.
- 항공,비자,화폐,환율,인터넷... 다른 나라와 비교하면 이상한? 것이 많으니 사전에 알아두자.
- 쿠바 여행 전에 반드시 알아두어야 할 사항들 http://bitna.net/1350

 

 

이게 투어리스트 카드

 

쿠바 아바나 공항은 출국시, 공항세가 있다.


- 투어리스트 카드(비자) 가격이 공항마다 다르다더라? 멕시코 칸쿤은 250MXN(약 20달러)였다. 그런데 유럽은 20유로? 캐나다는 20CAD 라던데??
- 아바나 공항에서 출국(OUT)할 때 공항세 25CUC이 있으니 마지막 날 화폐 사용에 주의하자.
- 아바나 공항 면세점에서 술,담배,커피 등 나름 살만한 것이 있어 남은 돈 처리하기 괜찮다.

 

 

환전소 앞


- 2개의 화폐를 사용하고 있어 현지인도 환전소를 많이 이용한다. 덕분에 현지인과 여행객들로 환전소는 언제나 북적북적
- 어디서든 신용카드 결재는 비추. 수수료가 은근 쎄다. (은행에서 현금서비스는 나쁘지 않다.)

 

 

이 표지가 붙어있으면 숙박가능한 까사!


- 쿠바의 숙박은 고급호텔과 까사 빠띠꿀라르(Casa Particular)로 구분된다.
- 까사는 현지인들의 집에 남는 방을 여행자에게 내어주는 형태의 숙박시설이다. 하숙같은 느낌? 
- 어느 도시든 문에 까사마크가 붙어있다면 숙박이 가능한 곳이니 문을 두드려라.
- 까사를 결정할 때, 숙박비용에 조식포함여부도 확인하라. (대부분 포함되어 있지만 아닌 경우도 있음)
- 어느 까사든 약간의 비용으로 저녁식사를 제공한다. 주인장의 요리솜씨를 보고 판단하자! 메뉴, 가격 모두 협상 가능.
- 영어를 할 줄 아는 까사 주인을 찾기가 쉽지 않으니, 스페인어 주요단어 정도는 알아두자.

 

 

외국인용 버스, 비아술


- 쿠바에 널리고 널린 것이 50~60년된 클래식카. 다 좋은데 장거리 이동엔 비추. 최대 시속이 70~80km/h 정도라서;
- 외국인은 도시이동 시, 외국인용 버스 비아술(Viazul)만 탑승 가능하다. 은근 비싸다;
- 버스역 주변에 비아술버스와 같은 금액(혹은 더 저렴하게)의 택시 호객이 많다. 차량상태와 총 탑승인원을 확인하자.

 

 

좋아요, 쿠바음악!

 

영화에서 많이 보던 쿠바산 시가. (난 비흡연자라 코멘트 불가;)


 

- 기대보다 못하단 평이 많았는데, 우리의 쿠바여행은 충분히 즐거웠다.
- 호객행위가 심하다는데 인도, 중동국가와 비교하면 양호한 편. 아바나에 짧게 머물었기 때문일지도.
- 쿠바 사람들의 평균 임금은 월 20~30USD정도. 관광업 종사자가 그 어떤 직업보다 수입이 높다고.


 

비냘레스 동네 구경. 자전거로!

 

여기가 유명한 동굴이라고. 보트도 탈 수 있다.

 

까요 후티아스, 너무 아름다운 바다

 

밤마다 음악에 취해, 취해!


 

[비냘레스 Vinales]
- 아바나에서 서쪽으로 약 300km 떨어진 작은 시골마을 (이동시간 2~4시간. 교통수단에 따라 달라짐)
- 산,계곡,동굴이 조합된 독특한 지형이 볼거리. 자전거나 택시로 일일투어 추천.
- 센터, 교회 옆에 있는 Casa de la Cultura에서 밤마다 공연이 펼쳐지니 놓치지 말 것!  
- 1시간 거리에 있는 까요 후티야스 (Cayo Jutias) 추천! 남쪽바다보다 훨씬 색이 예쁘다.

- 비냘레스 숙소, Casa Seidy & Gelsy - http://bitna.net/1389

 

 

씨엔푸에고 동네구경

 

바다(말레꼰. Malecon)를 따라 걷기 좋다

 

일몰이 참 예쁜 동네

 

일명 몬스터버스 (컨테이너를 개조한 아이; )

 

쿠바에선 피냐콜라다!

 

스쿠버다이빙 포인트도 나름 괜츈다.

 


[씨엔푸에고 Cienfuegos]
- 비냘레스에서 택시로 5~6시간 소요. 남쪽에선 나름 큰 도시다.
- 빛바랜 건물들이 가득한 시내를 걷는 재미가 쏠쏠하다.
- 바다를 끼고있는 도시라 Pier에서 보는 일몰이 그렇게 아름답다는!
- 버스로 30분 거리에 Rancho Luna 해변은 조용해서 좋다. 스쿠버다이빙이 1회에 35CUC (당연히 많이 할수록 할인!)

- 씨엔푸에고 숙소, La Mar 3719 - http://bitna.net/1390

 

 

트리니다드는 이런 느낌

 

요게 꼬꼬택시! ㅋㅋ

 

앙꼰비치

 

밤 10시엔 무조건 Casa de la Musica로!


 

[트리니다드 Trinidad]
- 씨엔푸에고에서 버스로 1~2시간. 아바나에서 5시간 거리.
- 작은 마을이지만 여행자에게 인기있는 곳이라 항상 사람들로 북적인다.
- 동네에 예술가들이 많아서 그런지 독특한 기념품을 구입하기 좋다.
- 트리니다드의 필수코스는 단연 Casa de la Musica! 살사도 배울 수 있고, 밤마다 음악과 춤을 즐길 수 있다. 10시부터!!
- 이 동네 유명한 해변은 라 보까(La Boca)와 앙꼰비치(Ancon). 꼬꼬택시로 시내-보까-앙꼰-시내가 10CUC 이내

- 트리니다드 숙소, El Fausto - http://bitna.net/1391

 

 

아바나에 클래식카가 그렇게 많더라;

 

올드 아바나 산책하기

 

길거리 책방

 

헤밍웨이가 묵었던 호텔이라고;

 

[아바나 Havana]
- 쿠바의 수도. 비행기때문에 모든 여행자가 거쳐가는 도시.
- 많은 사람들이 '하바나'로 알고 있지만 스페인어에서 H는 묵음이라 '아바나'라고 발음한다는...
- 곳곳에 돌아다니는 클래식카 때문인지 아바나 공기는 정말 최악! 구시가지는 그나마 양반.
- 공항에서 아바나까지 택시는 25CUC 정찰제 운행. 30분 정도밖에 안걸리는데... ㅠ
- 아바나 시내에서 비아술 버스터미널까지 택시로 6~7CUC 협상하기 나름.
- 공항-시내, 시내-버스터미널까지 이동 가격이 만만치 않다. 우린 비행기때문에 여행끝에 아바나로 돌아와야 했기 때문에 쿠바에 도착하자마자 공항에서 택시를 타고 비냘레스로 이동했다.

- 하바나/아바나 숙소, Casa Cristo Colonial - http://bitna.net/139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여행홀릭, Travelholic > 전세계 여행정보 Destination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에콰도르 여행정보 (Ecuador) - 키토, 오타발로  (6) 2014.03.24
갈라파고스 여행정보 (Galapagos, Ecuador) - 발트라, 산타크루즈, 푸에르토 아요라, 갈라파고스 크루즈, 갈라파고스 다이빙  (4) 2014.03.23
과테말라 여행정보 (Guatemala) - 플로레스, 티칼, 산페드로, 아티틀란호수, 안티구아  (4) 2014.02.22
벨리즈 여행정보 (Belize) - 키코커, 블루홀, 벨리즈시티  (4) 2014.02.09
멕시코 여행정보 (Mexico) - 멕시코시티,테오티우아칸,와하까,산크리스토발,팔렌케,메리다,치첸이샤,칸쿤,툴룸,플라야 델 카르멘  (11) 2014.01.19
쿠바 여행정보 (Cuba) - 아바나(하바나),비냘레스,트리니다드,씨엔푸에고,캐리비안 해  (16) 2013.12.24
스페인 여행정보 (Spain) - 바르셀로나,마드리드,세고비아,콘수에그라,안달루시아,꼬르도바,세비야,론다,말라가,네르하,그라나다  (12) 2013.12.15
포르투갈 여행정보 (Portugal) - 리스본,신트라,오비도스,로까곶,사그레스,파로  (0) 2013.12.14
모로코 여행정보 (Morocco) - 카사블랑카,마라케시,사하라 사막,페스,메크네스,쉐프샤우엔,테토우완,탕헤르  (18) 2013.09.25
튀니지 여행정보 (Tunisia) - 튀니스,카르타고,시디부사이드,엘젬,수스,카이로완,토죄르,스타워즈 촬영장  (10) 2013.09.19
이집트 여행정보 (Egypt) - 카이로,피라미드,바하리야 사막,아스완,아부심벨,룩소르,나일강크루즈,다합,홍해다이빙,스쿠버다이빙  (12) 2013.09.15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워크뷰 2013.12.26 06:34 신고

    외국인용 버스와 내국인용 버스의 차이가 심하군요
    특히 꼬고택시 앙증맞아요^^

  2. 멋있어요 2014.01.03 18:43 신고

    남미가셨군요 ㅎㅎ
    터키 요르단 이집트편을 빛나님 블로그에서 보고 2달전에 갔다온 남자입니다 ㅎㅎ

    귀국한지 2일 되었구요... 아 빛나님 사진을 보니 다시또 여행을 가고싶습니다 ㅎㅎ

    일단 이번년도 겨울에 인도는 예약했구요 ^ㅡ^

    • BlogIcon 빛나_Bitna 2014.01.04 01:50 신고

      잊지 않고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여행은 즐거우셨나요? 겨울에 가면 조금 덜 덥죠...? 전 정말 타버리는 줄 알았어요. ㅋㅋㅋ

  3. 토뤄노 2014.01.10 23:11 신고

    총 비용 얼마정도 들으셨어요 ? 숙소에 대해 더 자세히 알고싶네요 ..ㅎㅎ

    • BlogIcon 빛나_Bitna 2014.01.11 13:56 신고

      이 포스트 여행경비 부분을 보시면 총 얼마가 들었는지 계산가능하실거예요. 숙소 후기는 아직 올리지 못하고 있는데 서둘러볼게요.

  4. truely 2015.07.04 11:44 신고

    안녕하세요 빛나님 열심히 빛나님 글보면서 여행 루트중비중입니다.
    다름이 아니고 쿠바에서 비날레스에서 씨엔푸에고로 택시를 이용하셧다고 하셔서
    금액이랑 시간을 대충 알고싶어서요...
    제가 영어랑 스페인어를 몰라서 버스홈피를가도 소용이 없어서 그런데 비날레스에서 아바나 경유안하고 씨엔이나 트리니다드나 바로가는 버스는 없는가요???
    지금 제가 쿠바루트는 빛나님 따라서 아바나->비날레스->씨엔푸에고->트리니다드->아바나 생각중입니다...
    그리구 책 나오심 말씀해주세요!!!은능 보고싶으니께요^^*(인연이되심 싸인도...ㅋㅋㅋ)

    • BlogIcon 빛나_Bitna 2015.07.07 22:56 신고

      5시간 걸렸고 110쿱 줬어요. 친구랑 셋이 이동해서 나눠서 냈구요. 역시 하바나를 찍고 갑니다. 택시가 중간(하바나)에 바뀌는데 이게 특정 지역 밖으로는 영업이 불가해서 그렇다 하더라구요. 기사한테 물어봤다는. 참고하시길. :)

    • truely 2015.07.07 23:09 신고

      정말 좋은 정보 감사드려요^^
      2달짜리 계획짤려니 머리에서 지가 나내요!!
      덕분에 좋은 정보 많이 습득하고 가네요 감사해요^^

    • BlogIcon 빛나_Bitna 2015.07.08 01:26 신고

      답이 늦어서 죄송해요.
      여행 준비 잘 하시고, 또 궁금한게 있으심 남겨주세요. :)

    • truely 2015.07.09 00:03 신고

      블러그 내용을 참 정리잘 해주셔서 많은 도움 받고있습니다
      다만 책이 쫌 빨리 나왔음 하네요 막상 2달 남짓 남아서요!!
      책보고 공부도 쫌 할려구 생각중이여서요
      매번 댓글 달아 주셔서 감사합니다
      책 출간 되심 책이름 올려주세요^^

    • BlogIcon 빛나_Bitna 2015.07.13 02:27 신고

      당연히 그래야죠. 얼마 안남았어요. 조금만 기다려 주세요!

  5. jaw 2016.01.10 12:20 신고

    안녕하세요! 쿠바 사진 몇장보고 홀린 듯이 쿠바여행을 검색하다가 이 블로그에 닿게 되었어요.
    가게 되면 혼자 가고싶은데, 여자 혼자 다니기에 위험하진 않을까요?
    그리고 사진 찍어 달라했는데 폰들고 도망가거나 소매치기가 많다거나 하지는....않겠죠?ㅎㅎ

    • BlogIcon 빛나_Bitna 2016.01.11 17:11 신고

      쿠바는 다른 중남미 국가에 비해 '비교적' 안전한 편입니다.
      물론 어디까지나 상대적인 것이고, 아바나 지역은 소매치기와 삐끼로 악명이 높지요.
      어느 나라를 가나 기본적인 안전 수칙은 꼭 지키시는 것이 좋아요.
      치안에 관한 것은 현지 숙소에서 확인해 보시는 것이 가장 정확하구요.
      안전여행 하시길,

  6. SOO 2017.04.26 15:32 신고

    쿠바 여행을 너무 가고 싶은데... 제가 영어는 할 줄 알지만, 스페인어는 아예 몰라서 걱정이네요 여행가기전에 기본적인 것들은 좀 공부해 갈 생각이긴하지만... 가능할까요? 듣는 게 거의 안될텐데요

    • BlogIcon 빛나_Bitna 2017.05.04 19:00 신고

      기본적인 단어들을 익혀가시면 식당에서 주문하실때 아주 유용하게 쓰일거예요. 스페인어를 하시면 좋지만 못한다고 해서 여행이 불가능한것은 아니니 너무 부담스러워하지 않으셔도 되어요.

VISITOR 오늘435 / 전체4,170,9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