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웰컴 키토!

 

 

키토 공항은 시내에서 30~40km 정도 떨어진 곳에 자리하고 있다. 옛날에는 시내에서 가까운 (거의 시내에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 위치에 있었다고 하는데, 더 넓은 신공항을 건설하면서 지금의 위치로 이동하게 되었다고. 2,800m 고원에 위치한 도시라 공항을 지을만한 평지를 찾기 어려웠던 것일까?

 

키토 공항에서 시내로 가는 방법은 세 가지가 있다.


1. 택시 : 가장 쉽고, 빠르고, 비싼 방법이다. 평균가격은 무려 25USD~30USD
2. 공항셔틀 : 신공항-구공항 자리까지 운행, 여기서 버스/택시로 갈아탄다. 인당8USD
3. 일반버스(콜렉티보) : 신공항에서 리오코카(Rio Coca)까지 운행, 여기서 버스/택시로 갈아탄다. 인당2USD

 

 

 

공항셔틀

 

 

이 것이 바로 공항셔틀. 공항밖으로 나오자마자 만날 수 있는 이 하얀 버스는 에콰도르와는 다소 어울리지 않는 고급스런 모양새를 하고 있다. 셔틀은 신공항에서 구공항이 있었던 키토 외곽지역까지 직행으로 운행한다. (중간에 멈추는 곳이 없다.) 가격은 인당 8USD이며, 시간은 보통 40분 정도 걸린단다.

 

 

 

시내버스

 

 

공항버스 바로 옆 차선에 있는 버스정류장에서는 초록색 일반버스, 콜렉티보를 탑승할 수 있다. 버스는 신공항에서 리오코카(Rio Coca)라는 버스역까지 운행하며 요금은 인당 2USD이며, 보통 40분~1시간이 소요된다. 버스 종점인 리오코카는 구공항이 있던 장소와 멀지 않은 곳에 위치하고 있다. 즉, 공항버스와 콜렉티보(일반버스)는 다른 가격에 같은 구간을 운행한다고 봐도 무방하다. 물론 콜렉티보는 중간중간 승객들이 승하차하기 때문에 공항버스보다 시간이 좀 더 걸린다.

 

 

버스 요금은 2달러

 

내부는 나름 넓다.

 

 

언제나 그러하듯 우리의 선택은 가장 저렴한 콜렉티보였다. 버스 정류장에서 '센트로(Centro)' 혹은 '리오코카(Rio Coca)'를 외치고 표를 구입, 마침 도착한 버스에 몸을 실었다. 중남미에서 경험한 대부분의 콜렉티보가 작은 봉고차였던지라 걱정했는데 이 버스는 우리가 생각하는 정상적인? 버스였다. 짐 놓을 공간도 많고 생각보다 깨끗하고... 파나마시티 공항에서 시내로 이동하는 과정이 꽤 고생스러워서 걱정했었는데... 키토는 아주 만족스럽구나.

 

 

리오코카 터미널

 

여기서 버스가 출발, 도착한다.

 

루트는 이러하심

 

 

공항에서 리오코카까지는 1시간 정도 걸렸다. 공항에서 시내로 들어가는 길이 구불구불한 산길 하나뿐인데다 키토 시내 정체가 만만치 않다는 말을 들었는데, 생각만큼 오래 걸리지 않았다. 보통 1시간이라 생각하면 될 듯.


리오코카에서 시내 숙소로 이동하는 것은 그리 어렵지 않았다. 근처에 시내버스도 많고, 택시도 그리 비싼 가격이 아니었으니까. (리오코카에서 시내 어디를 가도 2~3USD면 택시를 탈 수 있다. 아무리 바가지를 써도 5USD를 넘지 않는다.) 비행기로 키토를 오가고, 여기서 갈라파고스까지 다녀왔기 때문에 우리는 참 많이도 공항버스를 이용했다. 이른 새벽(4시반)에도, 저녁시간(7~8시)에도 큰 문제없이 시내버스를 탈 수 있었으니 이 정도면 키토 공항도 시내연결면에서 훌륭한 편이로구나.

 

[키토 공항에서 시내로 가기 - 2014년]

1. 택시 : 보통 25~30USD 사이를 부른다. 시내버스정류장 근처를 서성이는 기사들은 조금 네고가 가능하다고.

2. 공항셔틀 : 인당8USD. 공항에서 옛날 공항이 있었던 곳까지 운행한다. 하차 후 최종목적지까지 버스/택시 이용.

3. 일반버스 : 인당2USD. 공항에서 리오코카 터미널까지 운행. 하차 후 최종목적지까지 버스/택시 이용.

 

- 공항에서 시내까지 보통 40~50분 정도 소요된다. 일반버스의 경우 그냥 1시간이라 생각하자.

- 공항셔틀 바로 옆 차선에 버스정류장이 있다. 키토 시내로 가려면 여기서 '리오코카' 행 버스를 찾을 것.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무념이 2014.03.11 13:01 신고

    아~ 그때 못간 키토...에콰토르 언제 다시 갈 수 있을런지...ㅠ.ㅠ

VISITOR 오늘33 / 전체4,383,9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