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숙소 외관

 

요르단의 끝에 있는 도시 아카바(Aqaba)는 외지인들이 많이 찾는 도시다. 그도 그럴 것이 여기서 배를 타고 홍해를 건너면 이집트에 닿을 수 있고, 육로로는 이스라엘에 입국할 수 있다. 무엇보다 그림같이 아름다운 홍해를 끼고 있는 바닷가 도시이기에 이 동네에는 휴가차 놀러온 사람들을 많이 만날 수 있다. 물론 중동 언니들은 바닷가로 휴가올때도 온몸을 까만 천으로 가리고 다닌다.

 

여튼 덕분에 아카바의 숙소 물가는 놀랄만큼이나 높았다. 특히 바닷가에 가까운 힐튼과 모벤픽 호텔 근처 블럭은 기본 60JOD (약 100USD)를 훌쩍 넘기니 할 말 다 했지 뭐. 만만한 가격대의 숙소를 찾아 열심히 해메야 했고 결국 바닷가에서 조금 먼 거리에 있는 숙소에 짐을 풀었다. 그래봐야 걸어서 15분~20분 정도지만.  

 

 

나름 깔끔하고 방도 많다.

 

 

황토색 건물이라 꽤 낡았을거라 생각했는데 내부는 깔끔하고 나름 현대적이었다. (사막의 도시라 그런지 요르단의 건물은 황색이 참 많다.) 스탭들도 친절하고 엘레베이터도 잘 작동하고 우리처럼 저렴한 숙소를 찾아온 일본 여행자들도 은근 눈에 보였다.

 

 

 

우리가 머문 방

 

 

우리가 머문 방은 심플했지만 엄청나게 넓었다. 방에 있는 커다란 침대를 하나 더 들여놓아도 충분히 공간이 남을 만큼. 역시 꽤 넓은 욕실에는 작은 욕조까지 있어 마음 같아서는 반신욕을 즐기고 싶었지만 물 온도가 만족스럽지 못했다. 뜨거운 물이 나왔다가 안나왔다가 하는 것이 빨리 샤워를 끝내라고 재촉하는 듯 했다. 물론 워낙 더운 동네라 크게 문제가 되진 않았지만 방 안에 에어컨이 워낙 빠방하게 동작하다보니 밖에서 들어오자마자 샤워로 직행하지 않으면 좀...

 

난파선 다이빙

 

흔히 홍해 하면 이집트 다합을 떠올리는데 요르단 아카바 역시 훌륭한 다이빙 스팟이었다. 홍해에서 즐기는 수 많은 투어 중 우리는 하루 종일 보트에서 파티와 다이빙을 즐기는 투어에 참여했다. 여기서 만난 다이버들 말로는 최고의 홍해는 사우디 아라비아라는데 여자인 내가 거기가서 다이빙을 할 수 있는 날이 오려나 잘 모르겠구나. 꼭 남편을 대동하고 몸에 붙지 않는 요상한 중동스타일 수트를 입으면 가능하다며 사람들이 놀려댔었지. ㅋㅋ

 

아카바 숙소 - 클래식 호텔 Classic Hotel (Aqaba, Jordan)

- 더블룸 22.5JOD (약 37USD), 에어컨/욕실/냉장고 포함, 무료인터넷은 로비에서만, 조식불포함 - 2013년 7월

- Haya 서클 근처에 위치. 바닷가나 버스터미널까지 걸어서 15분, 택시로는 1JOD 거리. 짐이 없으면 충분히 도보가능.

- 예약 : 예약없이 직접 가서 네고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무념이 2014.09.02 18:22 신고

    요르단에서 이집트를 갈때 계획에 없다가 어떤 독일 아저씨의 팁으로
    배를 타는 것 보다 이스라엘을 통과해서 가면 더 저렴하다고 해서 갔는데...
    선상 비자는 되는데 육로 국경에서 비자는 시나이 반도에서만 체류가 가능하다고 해서...
    이집트 대사관을 갔는데...휴일이라 이틀을 이스라엘에 억류(?)되어있던 생각이 나네요.
    단지 돈 아낄려고 했는데 물가 비싼 에일랏에서...ㅠ.ㅠ

    • BlogIcon 빛나_Bitna 2014.09.04 15:30 신고

      비슷한 걸로 문제생기는 여행자들이 은근 많아요. 무념이님과 같은 이유나 혹은 배 시간을 놓쳐서 이스라엘 통과해서 오는 친구들이 많은데 여기선 시나이비자밖에 못받기 때문에 문제가 되지요. 재밌는건 그들이 다합에서 뭔가 야매로 이집트 비자를 받아오더군요. 뭔가 돈으로 해결하는 그런 분위기였지만요.

  2. BlogIcon 토종감자 2014.09.03 01:50 신고

    세상의 모든 숙소 정보가 다 올라올 것만 같아요. ㅎㅎ
    저는 숙소 후기 쓰는게 제일 싫던데, 열심히 사진 찍은게 아까와서 쓰긴 해야겠다고 마음만 굴뚝...
    근데, 그럼 사우디 다이빙 포인트에서는 벙벙한 드라이 수트에 머리도 뭐 쓰고 하면 되는건가요? 따뜻한 홍해에서 드라이 수트를 입어보겠군요....ㅋㅋㅋ

    • BlogIcon 빛나_Bitna 2014.09.04 15:28 신고

      전 밀린 숙소 후기를 모두 올리는 것이 목표랍니다. 귀국하고 한두달후면 다 할 줄 알았는데..... 점점 게을러지네요. ㅋ

      그나저나 사우디 다이빙은 무엇보다 중요한게 있어요. 감자님 오이군을 동반하지 않으시면 아예 입국이 안되십니다. ㅋㅋㅋㅋㅋㅋ 여권에 배우자 표시가 꼭 되어 있으셔야 하구요.

VISITOR 오늘165 / 전체4,528,5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