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12월 마지막 주, 회사가 전 세계적으로 문을 닫기로 하여 저도 급히 휴가를 계획했어요.
사실 가고 싶은 곳이 있었는데 시간/금전 그리고 항공권 구하기 어려움 등의 문제로 예정에 없던 곳으로 떠나게 되었네요. 

홍콩 그리고 마카오로 갑니다. 
프로젝트 진행중인데다 각종 송년회 및 결혼식의 압박으로 준비도 못하고 막판에 몰아치고 있는데요, 제가 뭐 준비한다고 딱히 달라질 것은 없을 듯 합니다. 

연말 인사는 포스팅으로 대신하면서...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내년도 잘 해보자구요!!! 


+ 가족들, 너무 자주 나간다고 구박하지 마시와요. 근데 왜 면세점 리스트는 길어지는 겁니까!!!
+ 친구들, 송년회 제대로 못해서 뭔가 미안하네.. 다들 새해에 보자고!!!
+ YOU, 어쩌겠어. 휴가를 못내는데... ㅋㅋㅋ 잘 놀고 있어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무딘 2009.12.26 00:37 신고

    '송년회와 결혼식...'을 '송년회와 결혼식 준비'로 잘못 이해해서 깜딱 놀랬다능. 뭐, 난... 자기가 나보다 먼저 가도 된다... (점들로 압박하는 무딘씨)

  2. BlogIcon denim 2009.12.26 22:34 신고

    잘 다녀오세요!!!
    여행 후기 기대하겠습니다.

VISITOR 오늘41 / 전체4,523,7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