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멕시코 상세루트

 

 

기본 나라정보
- 시차 : UTC -6, 우리나라보다 15시간 느림.
- 언어 : 스페인어. 칸쿤부터 남쪽으로 늘어선 도시에서는 영어가 좀 먹힌다?
- 통화 : 멕시코 페소(MXN). 1MXN = 약 85KRW
- 치안 : 우리가 여행한 지역에서 안전의 위협이 느껴진 경우는 없었다. 멕시코시티도 곳곳에 경찰이 많더라.

- 여행시즌 : 7-8월 우기는 피하자. 매일매일 비가 그렇게 많이 온다고. 칸쿤을 비롯한 유카탄 반도는 미국사람들의 휴가시즌(크리스마스&연말, 부활절 등)이 초성수기. 

 

 

출입국정보
- 직항 :
 2017년 인천-멕시코시티 직항 운항! 경유편일 경우 미국 경유가 대세
- 비자 : 대한민국 여권 소지자 무비자 무려 180일. 쿨하다, 멕시코.
- 출국세 : 여러가지 말이 많은데 공식적으로 7일 이상 머문경우 + 항공외에 출국시 존재한단다. 항공의 경우 비행기값에 이미 포함. 25USD(=295MXN)인데, 재밌는건 흥정이 된다는 사실.

 

 

나의 여행일정 (27박 28일, 약 1달)
- 여행시기 : 2013년 12월 중순 ~ 2014년 1월. 불행히도 초 성수기 -_-
- 옷차림 : 멕시코시티를 비롯한 내륙은 선선하고 추웠다. 얇은 자켓이 필요할 정도로. 메리다부터 이제 좀 덥네? 정도. 겨울이라 해가 뜨지 않으면 바닷가도 선선하다.
- IN : 쿠바 하바나에서 멕시코시티로 IN (By 비행기. 쿠바나항공)
- OUT : 체투말에서 벨리즈 벨리즈시티로 OUT (By 육로. 택시+도보)
- 상세일정 : 멕시코시티(6박) - 와하까(3박) - 야간버스(1박) - 산 크리스토발(2박) - 팔렌케(1박) - 야간버스(1박) - 메리다(3박) - 피스테/치첸이샤(1박) - 칸쿤(5박) - 플라야 델 카르멘(2박) - 체투말(2박)
- 일정평가 : 비교적 여유로운 일정. 그나저나 성수기에 유카탄지역 여행은 몹쓸짓이로구나.

 


여행경비, 여행가계부
- 1일 평균 생활비 : 약 8만 8천원 (2인 기준)
- 지출 상세내역 : 숙박비(40%), 식비(18.6%), 교통비(17.2%), 관광비(14.6%), 쇼핑(1.3%), 기타(8.3%)
- 멕시코 학생증을 가지고 여행해서, 교통비와 입장료 절감이 컸다. 주요 관광지 무료입장, 방학기간 버스비 50%할인
- 유카탄, 캐리비안을 여행하던 시기가 연말 초성수기와 겹쳐 숙소 지출이 좀 컸다. 저렴한 숙소는 고사하고, 빈 방 찾기도 만만치 않더라. ㅠㅠ
- 멕시코 바다랑 연이 없는지 바다에 도착, 떠나는 순간까지 비바람과 함께했다. 덕분에 스쿠버다이빙은 날씨영향이 적은 세노테에서만 2번. 예상보다 비용을 줄였지만 좋아해야 하는건지, 싫어해야 하는건지.

 


깨알같은 여행정보

 

1등급 버스, 아데오 (ADO)

 

얘는 2등급 버스, 오리엔떼


- 멕시코 장거리 버스는 1등급, 2등급으로 나뉜다. 차이는 1등급만 지정좌석제라는 것. 2등급 버스 좌석번호는 무의미.
- 장거리 버스비가 만만치 않은 편. 10시간정도 이동하는 야간버스는 600페소 정도 한다.

- 1등급 버스의 대표주자 아데오(ADO)는 시간도 잘 지키고 퀄리티도 훌륭하다. 에어컨이 빠방하니 긴 옷을 꼭 준비하자. OCC란 회사는 아데오에 인수된 회사라는.

 

타코의 나라, 멕시코!

 

Consome de Pollo (닭고기 스프!)

 

새우 세비체! +ㅁ+

 

 

- 멕시코는 길거리 음식의 천국. 종류도 많고, 가격도 저렴한 편이니 도전해보자.
- 타코는 보통 개당 10페소 내외. 난 두 개만 먹으면 배부르더라.
- 따끈한 국물이 그리울때는 깔도(Caldo)나 콘소메(Consome)를 주문하자. 닭(뽀요 Pollo)이냐, 소고기(레스 Res)냐에 따라 닭죽이 됐다 갈비탕이 됐다 한다. ㅋ 밥(아로쓰 Arroz)과 칠리를 추가하면 완벽!

 

 

방학기간에만 버스표 50% 할인. 2013/12/20~2014/01/06 까지라고!

 

멕시코 학생증의 위력, 치첸이샤 무료입장!

 

 

- 멕시코에서 국제학생증을 받아주는 경우는 많지 않다. 멕시코시티에 있는 프리다칼로 박물관만 받아주더라.
- 대신 멕시코 학생증을 가지고 있으면 천하무적! 주요 유적지, 박물관, 미술관 모두 무료다.
- 버스표 할인은 방학기간만 가능하며, 학생표로 할당되는 좌석수가 지정되어 있기 때문에 할인좌석이 다 팔리면 구입할 수 없다. 할인된 표는 교환/환불이 불가능하다.

 

 

스타벅스

 

 

- 미국의 영향을 많이 받아서 그런지 미국산 아이템들이 저렴하다. 스타벅스 라떼 톨 사이즈가 36페소 (약3천원)
- 멕시코 젊은이들은 애정표현에 거침없다. 촌스럽게 놀라지 마시라.

 

 

테오티우아칸

 

인류학박물관은 Must Go!

 

디에고 리베라 박물관

 

프리다칼로 박물관

 

[멕시코시티 Mexico city]
- 주로 City 혹은 D.F라 부르는 멕시코의 수도
- 2천미터가 조금 넘는 고산이라 선선하고, 사람에 따라 고산병 증상을 겪기도 한다.
- 지하철이 훌륭해 시내 관광시 편리하다. 최근 5페소로 올랐다. 맨 앞은 여성전용칸! Para Mujeres = For Ladies.
- 많은 박물관, 미술관이 일요일에는 무료입장 + 월요일엔 휴관. 일정에 참고하자. (인류학 박물관은 멕시코 거주자만 무료)
- 테우티우아칸으로 가는 버스는 북부터미널(Autobus Norte)에서 탑승가능. 1~2시간 소요.
- 테우티우아칸에 작은 카페가 있긴 하지만 음료나 간식을 챙겨가는게 좋다. 너무 넓고 비싸다.
- 한국식당은 Zona Rosa에 몰려있다. 상상 그 이상으로 많다! 커다란 '커피그루나루' 매장도 있으니 놀라지 말 것.

- 멕시코시티 숙소, Massiosare El Hostal http://bitna.net/1374

- 멕시코시티 숙소, 파노라마 호텔 http://bitna.net/1375

 

 

결혼식 축하 중 @와하까

 

이 동네 특산물 메스칼, 취해보세~

 

그 유명한 고기골목

 

매일매일 고기굽기

 

몬테알반


[와하까 Oaxaca]
- 여러가지 시장을 구경하는 재미가 있는 도시.
- 흔히 말하는 고기골목은 '11월 20일 시장 (Mercado 20 de Noviembre)' 안에 있다.
- 고기골목에서 이것저것 먹어도 둘이서 150페소가 넘지 않는다. 매일매일 굽자.
- 몬테알반 유적은 시내에서 20분거리. 여행사에서 시내-유적지를 오가는 셔틀을 운행한다. 인당50페소
- 세상에서 제일 뚱뚱한 나무, 근처 전통공예마을, 메스깔 공장, Mitla 유적지, 멕시코 파묵칼레라는 폭포 이렇게 5개 스팟을 도는 1일투어는 인당200페소. 점심/입장료 별도. 가이드 포함.

- 와하까 숙소 비추, 엘 키호테 El Quijote http://bitna.net/1377

 

 

산 크리스토발은 해가 뜨면 참 예쁘다.

 

말타고 차물라 마을로

 

여기가 차물라 마을


[산 크리스토발 San Cristobal]
- 공식 이름은 산 크리스토발 데 라스 까사스 San Cristobal de las casas
- 고산지역이라 아침저녁에 춥다. 비오면 더 춥다.
- 아기자기한 동네 분위기가 여행자의 발길을 붙잡는다. 맛있는 식당과 카페가 많아도 너무 많구나. (히피도 참 많다는!)
- 말타고 근처에 있는 차물라(Chamula) 마을에 가면 코카콜라와 함께 기도하는 진풍경을 볼 수 있다. 인당 150페소
- 아구아 아술(Agua azul)과 근처폭포를 들렀다 팔렌케로 가는 투어가능. 새벽부터 출발해 저녁에 팔렌케에서 야간버스를 타고 메리다로 가더라;

- 산 크리스토발, B&B Le Gita del Sol http://bitna.net/1379

 

 

팔렌케 국립공원 입구

 

유적지 안에 있는 폭포

 

팔렌케 유적

 

정글 속 유적지

 

엘판찬, 저 속에 숙소가 있다.


[팔렌케 Palenque]
- 산 크리스토발-팔렌케 구간은 구불구불한 산길. 멀미가 심한 사람은 미리 약을 준비할 것.
- 정글 속 마야유적지로, 도시에서 유적지까지 꽤 떨어져 있다. 콜렉티보 가격은 인당20페소로 고정! 너무하네;
- 배낭여행자들의 숙소로 사랑받는 동네 엘판찬(El Panchan)은 팔렌케 국립공원 바로 앞에 있다.
- 엘판찬/국립공원입구에서 유적지까지 걸어서 20분정도. 콜렉티보는 고정가 20페소. -_-
- 팔렌케는 국립공원 안에 유적지가 있어 유적지에 가려면 공원입장료(27페소)와 유적지 입장료(57페소)를 모두 내야 한다.
- 유적지는 무조건 아침에 가길. 안개낀 모습이 꽤 큰사하고, 10시가 넘어가면 기념품상에 단체관광객의 러쉬가 시작된다.

- 팔렌케 숙소, 엘판찬 정글 카바나 http://bitna.net/1380

 

 

메리다 여행안내소

 

우쉬말

 

화려한 장식이 돋보이는 우쉬말


[메리다 Merida]
- 유카탄 반도의 입구에 해당되는 도시랄까?
- 버스역에서 시내 쏘깔로까지 택시 20~25페소 정도.
- 쏘깔로는 무료 와이파이 지역! 여행자 인포메이션도 훌륭한 편.
- 유명한 근처 세노테로 가는 길은 여행자 인포메이션에 가면 친절하게 알려준다.
- 치첸이샤는 2~3시간 거리. 당일치기는 메리다보다는 바야돌리드(여기서는 40분거리)가 나을지도
- 우쉬말(Uxmal)로 가는 버스는 2등급 버스 정류장에서 출발하며 2시간쯤 걸린다.
- 우쉬말은 입장료가 꽤 쎄다. 입장료에 고고학협회?에 내는 비용이 합쳐지므로. 예전에는 입장료에 '빛과 소리의 쇼'가 포함되어 있었다던데 이젠 따로 구입해야 한다.

- 메리다 숙소, 호텔 돌로레스 알바 http://bitna.net/1381

 

 

피스테는 치첸이샤 유적지 앞에 있는 마을

 

치첸이샤

 

치첸이샤


[피스테 Piste/ 치첸이샤 Chichen Itza]
- 치첸이샤 유적지를 기준으로 서쪽에 있는 작은 마을. 유적지까지 걸어서 20분 소요. 택시는 40페소
- 피스테에는 몇 개의 호텔들이 있는데 치첸이샤 안에 있는 럭셔리 리조트에 비하면 접근 가능한 가격대다.
- 우쉬말과 마찬가지로 입장료가 비싼 편. 입장료 57페소 + 고고학협회에 내는 돈 125페소 = 무려 182페소!
- 치첸이샤는 항상 사람이 많은 유적지이므로 빨리 방문할수록 좋다. 일요일은 멕시코 거주자 무료입장이라 더 많은 사람이 몰리니 주의.

- 치첸이샤 숙소, 베스트 웨스턴 호텔 http://bitna.net/1382

 

 

그 유명한 코코봉고

 

칸쿤 바다는 호텔들 차지

 

퍼블릭비치는 참 작다.

 

칸쿤 다운타운은 그래도 멕시코답다!

 

[칸쿤 Cancun]
- 칸쿤시내는 바닷가와 떨어져 있다. 바다를 보려면 호텔존에 가야한다. 시내에서 호텔존으로 가는 버스는 R-1, 9.5페소.
- 칸쿤의 바다는 호텔들에게 점령당했다. 몇 개의 퍼블릭비치가 있지만 참 좁다. -_-
- 이슬라 무헤레스로 가는 페리는 회사마다 가격이 다르다.
- 버스터미널 남쪽 Parque de Las Palapas에서 저렴한 로컬음식을 맛볼 수 있다.
- 이 동네 스쿠버다이빙 샵에서는 장비대여에 수트가 포함되지 않더라. 추가되는 비용이 이래저래 많더군.

- 칸쿤 숙소, 에어비앤비 아파트 렌탈 http://bitna.net/1384

- 칸쿤 숙소, PK 호텔 http://bitna.net/1385

 

 

플라야 델 카르멘

 

[플라야 델 카르멘]
- 칸쿤과는 또 다른 느낌. 기념품샵부터 고급 브랜드 매장까지 없는게 없는 쇼핑천국!
- 시내가 바닷가에 형성되어 있으며, 코즈멜로 가는 페리도 여기서 탑승한다.
- 어딜가나 파티천국. 칸쿤보다는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신나게 놀 수 있단다.

- 플라야 델 카르멘 숙소, 에어비앤비 아파트 렌탈 http://bitna.net/1386

 

 

툴룸 대표사진

 

유적지 주인은 이 녀석?

 

유적지에서 이어지는 바다

 

넓은 퍼블릭비치!

 

[툴룸 Tulum]
- 칸쿤과 마찬가지로 시내와 바닷가가 떨어져 있다. (자전거나 자동차로 이동해야 할 정도)
- 다른 도시에서 툴룸의 바다를 즐기러 간다면, '툴룸 시내'에서 하차하는 것이 아니라 '툴룸 유적지'에서 하차해야 한다.
- 바닷가 바로 옆에 위치한, 그래서 인기가 좋은 툴룸 유적지. 유적지를 통해 입장할 수 있는 작은 해변도 있다.
- 툴룸 퍼블릭 비치는 나른한 하루를 즐기기 최적의 조건. 호텔도 없고, 쇼핑센터도 없다.

 

 

물이 정말 깨끗하다.

 

바다 다이빙과는 또 다른 느낌

 

가자, 동굴탐험대!

 

[세노테 다이빙 Cenote]
- 세노테란 석회암 지역에서 볼 수 있는 함몰된 구멍에 지하수가 고여서 만들어진 천연 지하동굴 수영장.  
- 유카탄 반도에서 볼 수 있는 독특한 지형으로 수영을 하거나 스쿠버다이빙을 즐길 수 있는 곳이 많다.
- 동굴+민물 다이빙이기 때문에 다이빙 경험치가 부족한 다이버에게는 위험할 수 있으니 주의.
- 다이빙이 가능한 세노테는 주로 툴룸 근처에 몰려있다. 칸쿤이든 카르멘이든 어디서 신청하든 툴룸쪽으로 이동한다는 사실. 고로 툴룸에 가까운 샵일수록 가격이 저렴하다.

 

 

벨리즈 영사관 @체투말

 

[체투말 Chetumal]
- 멕시코 남쪽 벨리즈 국경을 마주한 도시. 벨리즈로 가기 위한 관문이랄까.
- 체투말에서 벨리즈로 가는 방법은 페리(산페드로-키코커 행, 편도 50USD)와 육로(벨리즈시티행, 버스 약90페소)가 있다.  - 벨리즈 영사관(369, Av.Genova / Calle Isla Cancun과 Av Napoles가 만나는 지점근처)에서 비자 발급이 가능하다. 20분 정도 소요, 900페소 

- 체투말 숙소 Hotel Marlon Heroes http://bitna.net/1387

 

 

'여행홀릭, Travelholic > 전세계 여행정보 Destinations'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페루 여행정보 (Peru) - 리마, 쿠스코, 오얀따이땀보, 마추픽추  (10) 2014.04.21
에콰도르 여행정보 (Ecuador) - 키토, 오타발로  (6) 2014.03.24
갈라파고스 여행정보 (Galapagos, Ecuador) - 발트라, 산타크루즈, 푸에르토 아요라, 갈라파고스 크루즈, 갈라파고스 다이빙  (4) 2014.03.23
과테말라 여행정보 (Guatemala) - 플로레스, 티칼, 산페드로, 아티틀란호수, 안티구아  (4) 2014.02.22
벨리즈 여행정보 (Belize) - 키코커, 블루홀, 벨리즈시티  (4) 2014.02.09
멕시코 여행정보 (Mexico) - 멕시코시티,테오티우아칸,와하까,산크리스토발,팔렌케,메리다,치첸이샤,칸쿤,툴룸,플라야 델 카르멘  (17) 2014.01.19
쿠바 여행정보 (Cuba) - 아바나(하바나),비냘레스,트리니다드,씨엔푸에고,캐리비안 해  (16) 2013.12.24
스페인 여행정보 (Spain) - 바르셀로나,마드리드,세고비아,콘수에그라,안달루시아,꼬르도바,세비야,론다,말라가,네르하,그라나다  (12) 2013.12.15
포르투갈 여행정보 (Portugal) - 리스본,신트라,오비두스,호카곶,사그레스,파루  (0) 2013.12.14
모로코 여행정보 (Morocco) - 카사블랑카,마라케시,사하라 사막,페스,메크네스,쉐프샤우엔,테토우완,탕헤르  (18) 2013.09.25
튀니지 여행정보 (Tunisia) - 튀니스,카르타고,시디부사이드,엘젬,수스,카이로완,토죄르,스타워즈 촬영장  (14) 2013.09.19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4.02.11 15:30

    비밀댓글입니다

  2. BlogIcon 2014.12.09 19:08 신고

    스페인어를 하시나 봐요? 전 전혀 못하는데 자유여행가는 거라... ㄷㄷ 많이 문제가 될까요?

    • BlogIcon 빛나_Bitna 2014.12.17 23:02 신고

      네, 저희는 스페인어를 아주아주 조금 합니다.
      못하셔도 여행하는데 큰 문제는 없어요. 다만 식당에서 원활한 주문을 위해 몇몇 단어 정도는 알아가시면 도움이 될 듯. :)

  3. truely 2015.07.24 23:19 신고

    빛나님 잘지내시죠??전에 쿠바 여행 물어본사람입니다!!
    기억 하실런지 모르겠습니다^^*
    다름이 아니고 제가 9/8멕시코 시티 도착해서 9/13일까지 멕시코시티만 있을계획이라
    나름 괜찮은 곳 추천좀 부탁드립니다!!
    제 계획은 9/8일 오후 늦게도착을하니 9/9일부터 테우티우아칸 오전보구 소칼로 광장서 오후를 보내구요
    다음날9/10일 프라다 칼로 박물관 오전 보내구 템플로 마요 소나로사 이정도로 잡고있습니다
    아직 미흡해서 정보를 더 찾고는 있는데 추천을 해주실만한테 있으심 부탁드릴게요^^*
    그리고 학교 다닐 나이가 아닌데 국제 학생증이랑 멕시코 학생증 발급이되나요??

    • BlogIcon 빛나_Bitna 2015.07.26 01:24 신고

      1. 학생증의 경우는 나이와 관계없이 어학코스를 수강하는 사람이면 발급해 줍니다. 그 외엔 뭐 방법없죠. :)

      2. 국립인류학박물관을 빼놓으시면 안되요, 멕시코에서는! 그 외에 미술관, 박물관이 정말정말 많아요. 가장 중요한 인물은 역시 디에고 리베라와 프리다 칼로.

      3. 프로레슬링이 유명합니다. 저흰 안가봤지만... 아마 쉽게 후기들 찾아보실 수 있을거예요.

      저희도 멕시코시티에 꽤 오래 있었는데요, 주로 한 일은 어슬렁어슬렁 돌아다니면서 타코, 세비체, 닭죽 등등 길거리 음식 먹으러 다니는게 주요 일과였어요. 스페인어 옹알이를 좀 할 때라서 사람들이랑 대화 연습하고 뭐 그런게 많았죠.

    • truely 2015.07.26 23:56 신고

      정말 감사드려요~~
      내일이면 빛나님 책 사서 볼수있군요~~~
      언넝 와야 될텐데!!
      지방이라 주문이 늦어서 기회가 되시고 인연이 되시면
      남쪽으로 와주세요~~^^*
      기회가되면 빛나님 있는곳도 여행갈께요^^&
      다시한번 감사드려요!!

    • BlogIcon 빛나_Bitna 2015.07.28 17:47 신고

      와와, 저도 감사합니다.
      준비 찬찬히 잘 하시고, 또 궁금하신거 있음 연락주세요.

  4. 여유 2015.08.13 13:29 신고

    멕시코, 남미여행 준비하는데 빛나님 글이 많은 도움이 되고있어요~ 감사합니다!!^^
    시간이 없어 멕시코에서는 일정이 2주밖에 안되는데다 유카탄반도, 카리브해쪽에서 시간을 좀 많이 보내게 될것같아서..
    원래 계획은 멕시코시티->와하까->산크리스토발->유카탄주 였지만, 와하까나 산크리스토발 둘 중 하나를 눈물을 머금고 선택해야 될것 같은데요ㅜㅜ 하나를 선택한다면 아무래도 산크리스토발이 나을까요?
    아니면 욕심대로 일박씩 하며 무리해서라도 다 가보는게 좋을까요??
    참고로 저희는 저렴한 물가에 맛있는 멕시코 음식을 많이 먹을 수 있는 곳을 좋아해요ㅎㅎㅎ

    • BlogIcon 빛나_Bitna 2015.08.17 06:48 신고

      전 양자택일이 제일 어려운거 같아요.
      일단 각 도시의 느낌을 말씀드릴테니 여유님께서 결정하시는걸로!
      (이런 식으로 택일을 피해가기 ㅋㅋㅋ)

      와하까는
      산크리스토발보다 훨씬 규모가 큰 도시예요. 도시 주변에 유적지랑 볼거리들이 많아서 참여할 수 있는 투어도 많구요. 앤드 시장안에 있는 고기골목은 정말 진리입니다!

      산크리스토발은
      산 속에 묻혀있는 작고 아담한 도시예요. 유명한 유적지 같은 것은 없지만 도시 자체가 분위기있어요. 히피느낌 물씬나는 여행자들도 많고 그들을 노리는? 식당도 꽤 많답니다. 여기서는 팔렌케로 가는 투어에 참여하실 수 있어요. 투어는 팔렌케로 가는 길목에 있는 호수도 함께 방문한다고 하네요.

      도움이 되셨을라나 모르겠어요. 제가 더 헷갈리시게 만든건 아니겠죠? ㄷㄷㄷ

  5. 강한별 2016.06.10 11:38 신고

    여행 정보 잘 얻고 갑니당 ^^

  6. 여오세 2018.05.31 21:33 신고

    직항 작년에 생겼어여

  7. Jacob 2018.08.06 10:04 신고

    안녕하세요.
    멕시코 여행 후기 잘 보았습니다.
    제가 멕시코 여행을 3주 정도 하려고 하는데 '빛나'님의 여행 루트대로 여행하기에는 빠듯할까요?
    3주로도 충분히 저 지역들을 볼 수 있다고 생각하시는지 확인을 한 번 부탁드릴게요.
    그리고 도시간 이동시에 이용하셨던 버스들은 미리 예매를 해놓으신 건지 현지에서 예매하셨는지 한 번 확인을 부탁드리겠습니다.
    제가 멕시코 여행가는게 3달정도 밖에 안 남았는데 제 댓글 보시면 꼭 좀 답변 부탁드려요.
    감사합니다.

    • BlogIcon 빛나_Bitna 2018.08.07 04:32 신고

      안녕하세요,
      멕시코 여행 준비중이시군요! 부럽!
      일단 제가 다녀온 루트를 3주(21일)에 여행하는 것은 어렵지 않을 것 같아요.

      In/out을 모두 멕시코에서 하신다고 가정하면 체투말까지 내려가실 필요가 없거든요.
      또, 제 일정 중에 처음 멕시코 시티와 중간 메리다, 칸쿤에서는 이런저런 이유로 좀 여유를 부린거였거든요.

      버스는 모두 현지예매였어요.
      보통 도시에 도착하면 대충 계획을 잡아서 당일 혹은 다음날에 떠나는 표를 미리 예약하는 방식을 택했습니다.

      도움이 되셨길 바라고, 즐거운 여행하세요!

    • Jacob 2018.08.07 15:10 신고

      빛나님,
      안녕하세요.
      답변 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는 '미국 남부 -> 쿠바 -> 멕시코' 이 일정으로 여행을 하려고 합니다.
      여행 준비하다가 또 궁금한 점이 있으면 질문 드릴게요.
      그 때도 좋은 답변을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BlogIcon 빛나_Bitna 2018.08.13 23:21 신고

      네, 여행준비 잘 하시고 즐겁고 안전한 여행되세요.

VISITOR 오늘280 / 전체4,498,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