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푸 3

부탄여행, 2017년 샹그릴라를 꿈꾸는 당신에게 (Bhutan)

얼마전 나의 눈길을 끈 뉴스가 있었으니, 부탄 정부가 2017년 6월~8월 한국인을 위한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한다는 내용이었다. 기사 속 몇 장의 사진에 나는 지난 부탄여행을 떠올렸다. 우리 부부는 2012년 모든 일상을 정리하고 떠난 세계여행의 첫번째 여행지로 부탄을 선택했다. 오랫동안 꿈꿔온 로망의 여행지였기에. 그 전에 신혼여행지로 고려했다 보류하기도 했다. ㅋ 우리에게 부탄이 왠지 드라마틱하게 기억되는 이유는 이 때문일지도 모르겠다. 자유 여행이 금지된 나라, 한반도의 1/5 면적의 부탄은 험하기로 유명한 히말라야 산지 위에 인도, 네팔, 중국 등과 국경을 마주하고 있는 작은 나라다. 부탄으로 입국하는 방법은 1) 비행기와 2) 육로이다. 항공은 태국 방콕, 인도 캘커타/델리, 네팔 카트만두 등을..

@팀부,부탄 - 다시 가슴이 벅차오르다.

열심히 돌아가는 비행기 프로펠러 아래로 범상치 않은 높이의 산이 보이기 시작했다. 인도 캘커타에서 비행기로 1시간 40분을 날아가면 은둔의 왕국 부탄에 닿을 수 있다. 외국인의 접근을 제한하면서 자국의 전통과 환경을 지켜나가고 있는 나라, 부탄. 이 거대한 히말라야가 그들의 삶의 방식을 지원해주고 있는 듯 했다. 세계여행 루트에 나의 로망여행지 부탄을 포함시키고, 여행 예약을 완료하고 부탄 비자를 발급받고, 캘커타 공항에서 '드룩에어' 탑승수속을 하고, 그렇게 나는 부탄에 첫 발을 내딛었다. 비행기에서 내려오는 그 순간, 나 자신이 조금 특별해진 것 같다. 아아_ 진짜 왔구나!!! 파로공항에서 팀부로 가는 길. 1,500미터가 넘는 고산지대에 구불구불한 길을 달리는 차 안에서도 창 밖 풍경에 눈을 뗄 수..

부탄여행 준비, 행복한 나라 부탄을 아시나요?! (Bhutan)

은둔의 왕국', '가장 행복한 나라', '마지막 남은 샹그릴라'... 다양한 수식어를 가지고 있는 나라 부탄왕국 (Kingdom of Bhutan, Bhutan). 내가 처음 이 나라를 알게 된 것은 2007년 티벳여행에서였다. 인도와 네팔을 거쳐서 티벳까지 왔다는 여행자와 이야기하게 되었는데, 가장 좋았던 곳이 바로 부탄이란다. 끊임없이 'Awesome!'을 외쳐대며 보여준 사진 몇 장은 나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그리고 나의 로망 여행지 목록에 추가해 놓았드랬다. 부탄은 어떤 나라? 부탄은 네팔, 인도, 티벳 사이에 위치하고 있는 한반도의 1/5 정도 크기의 작은 나라이다. 히말라야로 둘러싸여 있는 아름다운 자연속에서 나라의 전통을 이어가는 순수한 사람들이 모여살고 있는 그런 국가이다. 전 세계가 경제..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