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만두 여행 3

네팔 힌두교 최대의 성지, 파슈파티나트 (Kathmandu,Nepal)

보드나트를 돌아보고 들른 파슈파티나트(Pashupatinath) 힌두사원은 네팔 힌두교 최대의 성지이다. 네팔에서 가장 신성한 곳이라는데 가는 길도 좋지 않고, 사원의 규모도 생각보다 크지 않은 편이었다. 네팔 국왕이 해외 순방을 떠나기 전 신의 축복을 받기 위해 찾을 정도로 중요한 곳임에도 불구하고 외국인 여행자에게는 '화장터'로 더 유명한 이유는 가장 중심에 있는 사원이 힌두교도 외에 입장이 엄격히 제한되어 있기 때문이 아닐까. 강을 따라 늘어서 있는 화장터를 지나면 파슈파티나트의 사원군이 펼쳐진다. 파슈파티나트에서는 몇 년은 감지 않았을 머리에 진한 메이크업(?) 허름한 옷차림의 사람들을 쉽게 볼 수 있는데, 이들이 '사두(Sadhu)'라고 불리우는 힌두교 수행자들이다. 재밌는 것은 이런 사람들중에..

보드나트, 티벳 라싸로 다시 돌아간 느낌 (Kathmandu,Nepal)

다시 돌아온 카트만두. 포카라에서 돌아오자마자 본격적인 카트만두 여행계획을 세우기 시작했는데 이런이런... 생각보다 볼거리가 많다?! 이 나라에 대해 알고 있었던 것은 히말라야 밖에 없었는데 우리의 무지함이 부끄러워지는 순간이다. 이런 우리를 도와준 것은 숙소 스탭들이었다. 지도를 펼쳐놓고 나름 효율적인 동선을 세워주니 어찌나 감사하던지, 쌩유쌩유를 몇번이나 외쳤는지 모르겠다. 본격적인 카트만두 관광의 첫번째 코스는 카트만두 동쪽에 위치한 보드나트(Bodhnath). 티벳 불교의 성지라고 들었는데, 빽빽하게 들어선 상점들밖에 보이지 않는다. 잘못 찾아왔나 싶었는데 상점들 사이에 황금빛 문과 서양여행자 몇 명이 보인다. 휴.. 다행이다. 황금빛 문을 지나 좁은 골목 안으로 들어서자 거대한 스투파(티벳 불교..

카트만두를 여행한다면 타멜을 찾으세요! (Kathmandu,Nepal)

태국 방콕에 카오산이 있다면 네팔 카트만두에는 타멜(Thamel)이 있다. 네팔을 여행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알고 있는 이 지역은 숙소, 레스토랑, 여행사, 환전소, 상점 등등 여행족에게 필요한 모든 것이 밀집되어 있는 곳이다. 네팔 전체적인 물가보다 물가가 비싼 것이 흠이라면 흠이겠지만 배낭족이라면 전세계 여행자들로 득실득실한 타멜의 매력에 빠질 수 밖에 없을 것이다. 몇 일전에 크게 앓았던 것은 아무래도 떠나오기 직전에 쌓인 피로가 풀리지 않은 것이라 판단한 우리는 네팔에 입국하고 카트만두에 머무는 이틀을 타멜을 탐방하는 것 외에는 아무것도 하지 않았다. (사실 네팔 여행 준비를 하나도 안해서 이틀간 해야만 했다. ㅋㅋ) 도대체 여기에 뭐가 있길래? 네팔에서 쉽게 볼 수 있는 티벳상점. 악세사리부터 ..

반응형